SON Wookyung's Time&Space Lab : image phenomenon  
Front Page
Tag | Location | Media | Guestbook | Admin   
 
'영상 디자인'에 해당하는 글(2)
2015.12.11   창작 정가극 [사임당 신씨와의 인터뷰]
2015.02.01   손우경 Solo Exihibition [신체와 영상의 현상-Image Phenomenon of Dance]


창작 정가극 [사임당 신씨와의 인터뷰]









창작 정가극 [사임당 신씨와의 인터뷰]

영상으로 참여합니다.

올해도 개인전, 그룹전, 공연, 축제, 각종 프로젝트에 참가하면서 작업하고 연구활동도 꾸준히 하고 있습니다. 아직 연말의 휴식보다는 내년초까지 조금 바쁠거 같네요.
올해의 마지막 작업은 음악극 [사임당 신씨와의 인터뷰 (장소: 국립국악원 우면당)]입니다. 대학시절부터 갈고 닦은 모션그래픽스 실력을 발휘하며 신사임당의 그림을 다루고 있습니다. 평명작품을 동영상화하는 건 대학교때부터 열심히 했었고 제 강의에서도 일부 활용하고 있어요. 그러니 저의 특기를 잘 살릴 수 있는 작품이라고 생각합니다.
공연에서 디지털미디어를 사용할 때는 추가로 생각할 것들도 많습니다. 출연자, 무대미술, 조명 등등... 제가 이번에 느낀것은 화려한 효과는 적으면 적을 수록 좋다는 것입니다. 적어도 무대영상디자인에 있어서 단순함이 최고일 때가 있네요. 하지만 보이는 것은 단순하더라도 한땀 한땀 수를 놓듯이, 옥구슬을 한알 한알 꿰어가듯 정성을 들이는 것은 변함없습니다. 1미리의 오차가 작업의 세계를 바꾸어 놓는다는 말은 존경하는 아티스트 (이시오카 에이코) 의 말입니다. 영상이나 공연이라면 1미리 그리고 1초, 1프레임도 .

今年も制作や研究を続けてやりました。最後のプロジェクトは音楽劇とのコラボです。大学時代から学んだモーショングラフィックスの実力を発揮したいと思います。


 ■ 관련기사 링크 

http://www.gooddaily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4051


http://dspdaily.com/m/page/detail.html?no=8166&PHPSESSID=89cea2967b9a0a32fd7838ac188d6147

 

 

 



 

 

 

Tag : 공연 영상, 모션 그래픽스, 미디어 퍼포먼스, 손우경, 영상 디자인


손우경 Solo Exihibition [신체와 영상의 현상-Image Phenomenon of Dance]

 

<손우경 개인전_신체와 영상의 현상>
무용수의 움직임을 소재로 영상을 제작했습니다.
2015.2.3~14 /홍은예술창작센터 갤러리H


<Solo Exhibition_Image Phenomenon of Dance>
2015.2.3~14 / Seoul Art Space-Hongeun, Gallery H


孫于景展、「身体を映像の現象 」
ダンサーの動きを素材にし、映像を作りました。
 韓国ソウル市 弘恩芸術創作センター、ギャラリー H


http://www.sfac.or.kr/html/artsatnet/genre.asp?flag=READ&ArtIdx=1769




     




Echoes 001(single channel video_NTSC 720×480_3min_2014)

무용실의 바닥과 무용수의 발동작을 촬영하고 화면과 동작을 재구성하여 시각적 대위법을 구축하려는 시도의 작품.

This piece is attempted visual counterpoint as reconstitution of dance floor and dancer's steps.

 


Echoes 002-1(single channel video_NTSC 720×480_3min_2014)


Echoes 002-2(single channel video_HD1920×1080_3min_2015)



 

 

 


(4 channel video installation (Media facade) _ variable size _3min_2015)

본 전시에서는 에코스시리즈가 미디어파사드 형식으로 전시됨.

"Echoes" series were displayed in the form of media facade in this exhibition.



Slice-hand(video installation_ variable size _HD1920×1080_5min_2015)

"Slice 0020 - hand"는 신체표현의 시간과 공간을 영상에 의해 분할하고 재조합하여 이미지와 존재의 중층성을 표현한 작품이다. 무용수의 팔동작을 수직과 수평으로 반복시키고 그 이미지를 편집 프로그램으로 얇게 분할하였으며, 그 효과를 배가시키기 위해 얇고 투명한 막을 여러 장 덧대어 이미지를 중첩시켰다.

This piece expresses the quality of stratum of images and existence through recombination and division of time and space of the physical expressions according to video media. This piece shows the division of screen method such as partition of dancer's movements and these images are repeated movement ; vertically and horizontally. These are overlapped images adding several sharkstooth scrims for the amplification of expression effects.








Slice-sinawi(video installation _ variable size _HD1920×1080_5min_2015)





「자화상까마귀_screenvideo installation, NTSC 720×480, stereo, 2 59 , 2011


「축-AXIS」(video installation_ variable size, NTSC 720×480, stereo, 3 25 ,2009

 

 

 

작가노트 Artist's Statement


본 전시는 홍은예술창작센터 2014입주예술가 창작발표로서 신체표현이나 한국 전통 춤사위를 소재로 하여, 영상만이 가능한 다양한 기법으로 영상을 제작하고 공간을 연출한다.

 

홍은예술창작센터에 입주하여 무용수들과 미디어를 활용한 다양한 실험을 거듭하였고, 본인 또한 어설프나마 카메라 앞에서 움직임을 취하면서 새로운 화상을 얻기 위해 노력했다.

그것은 춤을 사랑하는 영상작가인 나에게 대단히 행복한 시간 이었다. 춤을 관찰하고 얻어지는 영감을 영상 매체로 형상화하는 것은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 끊임없이 공부할 것이 생겼고 바가지로 폭포수를 담는 듯 아이디어가 쏟아졌다. 춤 속에서 발견되는 자연과 소우주의 현상이 나의 작업을 멈출 수 없게 한다.

 

본 전시는 춤을 소재로 하여 제작한 다수의 영상작품으로 이루어진다. 배우이자 무용수였던 본인은 스스로 몸을 움직여 산소를 마시고, 호흡하며 신체를 통한 표현을 지속해 왔다. 본인은 춤을 잘 추지는 못 하지만, 순수하게 춤을 좋아하였다. 그러한 경험이 영상작가가 된 나에게 아이디어를 선사해 주었고, 영상만의 독자적인 기능을 통한 무용의 표현을 추구하도록 도와주었다. 


무용수를 촬영하여 편집에 의해 재구성하고 그 영상에 맞는 스크린의 형태를 찾아 갤러리 공간에 설치하는 영상공간연출이 이번 전시의 주요 컨셉이 될 것이다.

본 전시명이 “신체와 영상의 현상 - Image Phenomenon of Dance”인 이유는 무용을 담은 이미지의 단편들을 모아 영상만이 가능한 현상을 실험하고 현실과는 다른 소우주를 찾아보고자 하였기 때문이다.


본인에게 있어 영상과 무용은 스토리나 기록성을 넘어 한편의 시를 쓰는 것과 비슷하다. 영상 안에는 소설과 같은 영상이 있고 시와 같은 영상이 있다. 소설과 같은 영상이 영화나 드라마라면 시와 같은 영상은 문법이나 기법을 통하여 드러나는 형식미라고 할 수 있다. 내게 있어 무용은 몸으로 쓰는 시와 비슷한 것이다.


나는 스토리텔링이나 인문학에 관심이 없다. 나에게 있어 예술이란 광기와 열정을 표현하는 것이면 충분하다. 그것이 얼마나 보편적이고 순수한 것인지 알 만한 사람은 알 것이다. 직관적인 자신을 믿어보는 것이다. 직관이나 직감에 따라 움직이면 된다. 쉽지만은 않고 대단한 내공(경험)이 필요할 것이다.


주제를 부각시키기 위하여 무용을 소재로 영상을 촬영하고, 편집하는 과정에서 여러 가지 영상 기법을 활용하였다. 그 중에서 부각되는 기법이 클로우즈 업과 다면(멀티스크린)이라 할 수 있다.

그러한 방법으로 이미지를 추상화하고, 고유명사를 지워, 현실에 대한 낯설게 하기를 시도하려 한다.



관련기사Link


민중의 소리

 

Tag : Image Phenomenon_Media+Space+Performance, 미디어아트, 비디오아트, 손우경, 손우경 전시, 영상 디자인, 퍼포먼스공연


BLOG main image
[손우경의 시공간 연구소] SON Wookyung (Video Artist, PhD in Art and Design) uses a range of media including video, sound and performance investigating the relationship between space, the body and perspective. (wmay30@hotmail.com)
 Notic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84)
about Time&Space Lab (5)
Video Art (34)
Intermedia Art&Colla.. (25)
Performance (10)
Dissertation& Paper (10)
Image Phenomenon (0)
 TAGS
무용영상 공연·전전시회 영상디자인 영상 디자인 영상전시 다워예술 自画像<烏>−selfportrait <crow> no.4 융합예술 공연영상 손우경 전시 영상공간연출 퍼포먼스공연 미디어인터렉티브디자인 미디어와 퍼포먼스를 아우른 다원예술 워크샵 무대영상 창작뮤지컬 ‘비상’ 감각을 감각하다 다원예술 프로젝션 맵핑 손우경 까막눈의 왕 영상 전시 미디어 퍼포먼스 son wookyung 무용 영상 미디어퍼포먼스 미디어아트 孫 于 景 손우경 개인전 시공간연구소 프로잭션 맵핑 공연 비디오아트 공연 영상 이미지페노메논_미디어공간신체ImagePhenomenon_MediaSpacePerformance 미디어펴포먼스 워크샵 Image Phenomenon_Media+Space+Performance 비디오인스톨레이션 영상 공간연출 그림 속 그녀들의 이야기
 Calendar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Entries
공연"잠재된 눈물" 영상감독
소리극 "까막눈의 왕"
더 킹 콘서트 영상디자인
판소리 창작뮤지컬"적벽"
"잠재된 눈물" 쇼케이스
2017연구실적
창작뮤지컬 "비상"
디지털 드로잉 시리즈 _digital drawing ar..
정동극장 창작ing [적벽]
평창동계올림픽G-1년 페스티벌 [인제뗏목아..
 Recent Comments
어렵다
우승 - 2007
 Recent Trackbacks
우승의 생각
kimws' me2DAY
 Archive
2018/11
2018/09
2017/12
2017/08
2017/03
 Link Site
rins-factory
Inaguchi Shunta
http://ooakdollpark.com/
손우경 페이스북
시공간연구소
ImagePhenomenon페이스북
 Visitor Statistics
Total : 37,035
Today : 4
Yesterday : 4
rss